One Fine Spring (Hangul)

[ < Back to Lyrics ]

Title: 봄날 / One Fine Spring Day
From:‘BONAMANA’ Album


그 날처럼 따뜻한 바람 불고, 그대가 사랑하던 화분엔 꽃이 피고
어느 샌가 또 봄날이 드리워도, 아직도 난 깊은 겨울 잠을 자고 싶어
*아주 멀리, 아주 멀리 그대가 있나요 사실 난 그대가 매일 그리운데
아주 작은, 아주 작은 사소한 것들에도 매일 그대가 생각이 나
방안 가득 남아 위로해 주던 그대 향기가 꽃 속에 다 흩어져
언젠가는 느낄 수 없을까 봐 그대 있던 공기라도 붙잡아 두고 싶어
*아주 멀리, 아주 멀리 먼 곳에 있나요 사실 난 그대가 매일 그리운데
아주 작은, 아주 작은 사소한 것들에도 매일 그대가 생각이 나
하루가 몇 달이 되고,
언젠가는 내 맘에도 오늘 같은 새 봄이 올 텐데…
*아주 멀리, 아주 멀리 먼 곳에 있네요 그대의 매일은 봄날이라 믿어
아주 먼 날, 아주 먼 훗날 그대 나를 만나면 늘 함께였다고 얘기해 줘

2 responses to “One Fine Spring (Hangul)

Leave a Reply

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:

WordPress.com Log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.com account. Log Out / Change )

Twitter picture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. Log Out / Change )

Facebook phot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. Log Out / Change )

Google+ phot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+ account. Log Out / Change )

Connecting to %s